2024.05.24 (금)

스타트업

오픈플랜 ‘토글’(Toggle) 싱가포르 첫 진출, 미니보험 동남아 시장 집중공략



인슈어테크 스타트업 오픈플랜이 생활밀착형 보험 플랫폼 토글(Toggle)로 동남아 시장 공략에 나섰다고 20일 밝혔다.


오픈플랜은 싱가포르에 지사 설립을 지난해 2월 마쳤으며, 현재는 싱가포르 글로벌 보험사들과 계약 및 현지 손해보험협회 등록을 진행하고 있는 상황이다.


오픈플랜 측은 “현재 다수의 다국적 보험사들과 상품개발을 진행 중이다. 싱가포르에서 서비스 출시 이후 주변 국가로 빠르게 확대하여, 현지화된 PMF(Product-Market Fit) 상품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토글은 동남아를 주력 시장으로 삼아 향후 15억 사용자를 목표로 시장 점유율 확대에 주력하겠다”라고 설명했다.


오픈플랜은 시장 진출 초기에 여행자보험, 건강보험, 자동차보험, 연금보험, 메이드보험, 주택보험, 펫보험 등을 출시할 계획이다. 현재, 글로벌 보험사들과 파트너을 통해 상품 구성 및 수수료 등의 조율을 거쳐 정식 등록을 진행 중이다.


이들 상품들은 올해 싱가포르에서 본격적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특히 동남아시아의 보험시장은 중개 또는 에이전시 중심으로 판매가 되고 있기 때문에, 디지털 기반의 판매로 전환을 기대하고 있다.


이광현 오픈플랜 대표는 “동남아시아 보험 시장이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특히, 싱가포르는 동남아 진출의 교두보 역할이 가능한 글로벌 금융 허브 도시로 손꼽힌다. 또 글로벌 다국적 보험사들의 헤드쿼터가 싱가포에 있어 신속한 의사결정이 가능해 첫 해외진출지로 선택했다”며 “현지의 핀테크, 모빌리티, 이커머스, 에그로테크 등 다양한 분야의 회사들과 파트너십 협상을 진행 중이다. 싱가포르 Top 10 전자상거래 업체와 파트너십을 구축해 해외 진출 사업을 더욱 안정적으로 확장해 나가겠다”라고 전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