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08 (토)

스타트업

브랜드 가치 훼손하는 저가 판매자, 마크비전 '가격 모니터링'으로 단속


이미지 : 마크비전의 가격 모니터링 서비스


인공지능 기업 마크비전(은 27일, 온라인상에서 무분별한 가격 할인으로 브랜드 가치를 하락시키는 상품과 셀러를 탐지하는 '가격 모니터링(Price Monitoring)' 서비스를 출시한다고 27일 밝혔다.


마크비전의 가격 모니터링 서비스는 AI를 활용하여 전 세계 160개국 1500개 마켓플레이스 내에서 발생하는 브랜드 공식 이미지 도용, 저가 판매 셀러 등을 모니터링한다. 또한 단독 웹사이트, 국내외 이커머스, 주요 SNS 등을 탐지하여 축적된 데이터베이스를 기반으로 분석 결과를 제공한다.


B2B SaaS 플랫폼 '마크커머스(MARQ Commerce)'를 통해 제공되는 가격 모니터링 서비스는 무단 판매의 핵심 요소인 가격을 중심으로 세부적인 탐지를 가능하게 한다. 서비스 이용 기업들은 온라인상에서 자사 상품을 판매하는 셀러들의 가격, 판매 여부, 판매 점유율, 제품 가격 변동 상황 등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으며, 이를 기반으로 전략적 대응을 수립할 수 있다.


글로벌 생활용품 및 산업용품 전문기업 헨켈은 마크비전 가격 모니터링 서비스를 활용하여 자사 브랜드 '퍼실'과 '홈매트'의 무단 판매 셀러를 단속하고 브랜드 이미지 훼손 및 가격 교란 행위를 신속하게 대응했다고 밝혔다.


또한, 마크비전 가격 모니터링 서비스는 브랜드 보호뿐만 아니라 마케팅 전략 수립에도 도움을 제공한다. 비공식 셀러가 활동하는 주요 마켓플레이스, 시장 반응이 좋은 제품, 과거 판매가 등의 정보를 기반으로 시장 상황을 파악하여 시장 점유율 확대를 위한 전략을 수립할 수 있다.


마크비전 이인섭 대표는 "마크비전은 브랜드의 전략적 파트너로서 글로벌 브랜드 성장에 방해가 될 수 있는 모든 요소를 제거하는 올인원 IP 운영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