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8 (토)

스타트업

핸드메이드 마켓 ‘아이디어스’, 수제 먹거리 기반 다이닝 펍 오픈


image credit : 아이디어스


온라인 핸드메이드 마켓 ‘아이디어스’를 운영하는 (주)백패커가 아이디어스에서 판매되는 수제 먹거리를 기반으로 운영하는 다이닝 펍 ‘아이디어스테이블’을 서울 마포구에 오픈했다고 5일 밝혔다.


이에 앞서 아이디어스는 지난해 하반기부터 아이디어스테이블의 전신인 크래프트 하우스를 운영해 왔으나 세계 3대 요리 전문 대학인 미국의 CIA(Culinary Institute of America)를 졸업해 뉴욕 맨해튼 정식당, 한남동 DONO 등에서 경력을 쌓은 김재영 씨를 메인 쉐프로 영입하면서 새롭게 리모델링 후 재 오픈하게 됐다. 


아이디어스테이블의 주요 메뉴는 아이디어스에서 판매 중인 수제 먹거리와 농축수산물을 기본으로, 국내 전통주를 활용한 칵테일과 수제 맥주 등 다양한 주류 또한 함께 선보이고 있다. 특히 아이디어스 회원들에게는 메인 메뉴 10%, 아이디어스 입점 작가에게는 전체 금액의 20%에 해당하는 할인 혜택이 주어진다. 


아이디어스테이블은 총 25개 테이블 규모로 소규모 공연이나 대관도 가능하며 매장 내 모든 가구 및 인테리어 소품은 아이디어스에서 판매되고 있는 작품들로 구성돼 있는 것이 특징이다. 코로나 19 종식 이후에는 주말마다 소규모 공연도 실시할 계획이다.


백패커 김동환 대표는 “쌈지길과 롯데몰의 오프라인 스토어가 패션 악세서리, 도자기, 인테리어 소품 위주의 플래그십 스토어라면 아이디어스테이블은 수제 먹거리, 전통주를 주력으로 하고자 한다”며 “지역 내 핫플레이스를 넘어서 코로나 종식 이후엔 외국인에게 한국의 먹거리를 소개하는 명소로 자리 잡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현재 아이디어스는 각종 수공예품과 수제 먹거리, 농축수산물에 이르기까지 약 25만 개의 작품을 선보이고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