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0 (금)

스타트업

오늘의집, 월 거래액 700억 원 돌파..전년 대비 4.6배 성장

인테리어 플랫폼 '오늘의집'을 운영하는 ㈜버킷플레이스가 월 거래액 700억 원을 돌파했다고 10일 밝혔다. 작년 동기간 월 거래액 대비 4.6배나 성장을 이룬 것으로 누적 거래액으로 보면 5,300억을 넘기고 있다.


이러한 오늘의집 가파른 성장의 요인으로는 우선 ‘쇼퍼블 콘텐츠’가 있다. 오늘의집은 쇼퍼블 콘텐츠의 대표 주자로 310만 개가 넘는 실제 유저 중심의 인테리어 사진과 320만 개가 넘는 구매후기로 국내에서 가장 많은 인테리어 정보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오늘의집을 방문한 고객들은 원하는 스타일의 인테리어 콘텐츠를 다양하게 찾아보고 인테리어에 활용된 제품 정보 태그를 통해 바로 구매까지 원스톱으로 가능하다. 특히, 이런 콘텐츠와 제품 정보의 결합은 가구 매장을 방문하기 어려운 상황에서 오프라인 쇼룸을 직접 가지 않아도 고관여 제품인 가구를 구매할 수 있도록 도와주고 있으며, 최근 증가하는 언택트 소비 경향과도 잘 들어맞고 있는 상황이다.


현재 오늘의집의 서비스 가입자수는 750만 명에 달하며 온라인 집들이 콘텐츠부터 스토어, 전문가 시공 서비스 등 인테리어에 필요한 모든 서비스를 한 플랫폼에 모았다.. 이를 통해 초기 열성 유저였던 20대 1인 가구 외에도 30대~50대 회원이 전체의 52%를 차지할 정도로 빠르게 증가하며 전 연령대를 아우르는 국내 대표 인테리어 플랫폼으로 자리매김을 했다.


㈜버킷플레이스 이승재 대표는 “오늘의집이 성장하는 만큼 많은 사용자 분들에게 만족스러운 인테리어 경험을 느낄 수 있도록 계속 서비스를 발전시키겠다” 라며 “오늘의집 서비스 고도화에 박차를 가하기 위해 개발, 기획, PR, 사업개발, 마케팅, 커머스 등 전 분야에서 좋은 인재를 채용하기 위해 계속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