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6 (월)

스타트업

비디어 커머스 플랫폼 '잼', 두바이 자이텍스 퓨처 스타즈 ‘최우수 여성기업’ 수상


이미지 : 잼 홈페이지


잼이 최근 중동 두바이에서 열린 자이텍스 퓨처 스타즈 2020(GITEX Future Stars 2020)에서 최우수 여성기업(Best Female-Led Startup)의 영예를 안았다고 22일 밝혔다. 자이텍스 퓨처 스타즈는 전 세계 IT 기업 및 스타트업이 참여하는 중동 최대의 정보통신 전시회다. 잼은 자이텍스 퓨처 스타즈의 슈퍼노바 챌린지(Supernova Challenge) 피칭대회에 참여해 전 세계 30개국에서 평가를 거쳐 올라온 73개 스타트업과 경쟁 끝에 수상했다. 


잼은 중동 아프리카 시장에 한류 제품을 유통하는 비디오 커머스 플랫폼을 개발, 운영 중이다. 사용자가 뷰티 튜토리얼, 리뷰 등 콘텐츠를 시청하다 그 속에서 소개되는 제품을 구매하고자 할 때, 해당 제품을 클릭해 바로 구매할 수 있는 온라인 환경을 제공한다. 사용자가 콘텐츠 시청에서 제품 구매로 넘어가는 구간에서 별도 검색 없이 원하는 물건을 합리적인 가격에 구매할 수 있다는 장점이다. 


특히 잼은 중동 아프리카 사업 확장의 일환으로 12월 31일부터 3일간 두바이 부르즈 파크에 파빌리온을 설치하고, 현지 고객을 대상으로 프로모션 행사를 진행하는 ‘부르즈 파크 한류 전시회’를 개최한다. 이번 전시회를 통해 두바이 현지 고객을 대상으로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고 중동지역 인플루언서와 협업을 위한 자리를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두바이 부르즈 파크는 두바이몰과 부르즈 칼리파 사이에 위치한 인공섬으로 야외 콘서트 및 해외 유명 브랜드 론칭 행사장으로 활용되고 있는 곳으로 유명하다.  


잼의 이정진 대표는 “잼은 그동안 중동 아프리카 지역에서 수백만 명의 팔로워를 보유한 대형 팬클럽과 다양한 온오프라인 행사를 유치한 것에 이어 대형 인플루언서와 브랜드 론칭을 진행하며 공격적인 사업 확장에 나서고 있다”며 “현지 업체들의 입점 문의, 대형 인플루언서의 파트너십 제안 등 러브콜이 쏟아지고 있는 만큼 지속적인 현지 이벤트를 통해 중동 아프리카 내 대형 플랫폼 업체로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