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04 (화)

한국초기투자기관협회, 초기투자자 파트너십 강화 위한 ‘제4회 실무자 클럽하우스’ 행사 성료



한국초기투자기관협회가 서울투자청 및 코리아스타트업포럼과 ‘제4회 클럽하우스 with 서울투자청, 코리아스타트업포럼’ 행사를 진행했다고 27일 밝혔다.


지난 23일, 서울시 영등포구 IFC에서 진행된 본 행사는 스타트업과 글로벌 VC, 초기투자기관 등 스타트업 생태계가 확대됨에 따라 다양한 스타트업과 초기투자기관(액셀러레이터, 기술지주, 신기사 등)과 글로벌 VC의 네트워크 구축 및 스타트업 생태계에서의 협업을 논의하기 위해 기획됐다.


제4회 클럽하우스는 창업기업 대표(안드레이아 대표 김성훈, 준컴퍼니 대표 박근영)의 창업 및 투자유치경험을 나누고 코리아스타트업포럼 회원사의 스타트업 5개사(커넥트제로, 오늘의바다, 피플스헬스, 레니프, 오파크)와 서울투자청 스타트업 5개사(데일리펀딩, ㈜메디노드, 주식회사와츠랩, ㈜프레도, 엘핀)가 발표했다. 이후로는 스타트업 생태계에서 각 역할에 따른 협업 논의와 클럽 딜을 공유하는 네트워킹 자리로 마련되었다.


블루포인트, 탭엔젤파트너스, 매쉬업엔젤스, 벤처스퀘어, 빅뱅엔젤스를 비롯한 다수의 한국초기투자기관협회 회원사 임직원들과 도전과나눔, 탭엔젤파트너스, 캡스톤파트너스, 서울경제진흥원, 에스와이피 등 초기투자기관 관계자들이 참여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