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03 (토)

스타트업

애드엑스 운영 SSP 광고 ‘애드파이’, 상반기 거래액 100억 원 돌파


credit : 애드파이


애드테크 기업 (주)애드엑스가 운영 중인 SSP(Supply side platform, 광고 고객을 위한 플랫폼) 서비스 ‘애드파이’의 올해 상반기 광고 거래액이 100억 원을 돌파했다고 3일 밝혔다.

 

애드엑스는 애드몹(Google AdMob), 애드핏(Kakao AdFit)과 같이 SDK(Software Development Kit, 소프트웨어 개발 키트)를 제공하는 광고 네트워크들을 활용, 효과적인 광고 운영으로 매출을 극대화시키는 플랫폼을 주력으로 지난해 550억 원의 거래액을 기록한 바 있다. 이 중 애드파이는 전체 17%의 비중인 96억 원의 거래액을 달성했다.

 

애드엑스 광고 거래의 한 축을 담당하고 있는 애드파이는 올해 들어 지난해 동기간 대비 2배 이상의 빠른 성과를 기록하며 상반기에만 지난해 전체 거래액을 넘어선 100억 원을 기록 중이다. 2020년 애드엑스에 인수 합병된 애드파이는 2016년 출시 이후 2017년 14억 원, 2018년 23억 원, 2019년 49억 원, 2020년 59억 원, 2021년 96억 원으로 견조한 성장세를 이어왔다.

 

현재 애드파이는 캐시워크, 알람몬, 무한의계단, 저절로암기 영단어 등에 광고를 노출하고 높은 수익을 제공해 주고 있으며, 특히 고객사 100여 곳 중 90% 이상이 한 번의 이탈 없이 꾸준하게 이용 중이다.

 

Open RTB(Real Time Bidding, 실시간 경매 방식) 기술을 기반으로 제공되는 애드파이는 국내외 다양한 광고를 제공해 연동 DSP(Demand side platform, 광고주를 위한 플랫폼)가 꾸준하게 증가하고 오픈옥션, 프라이빗 마켓플레이스(PMP) 등 앞선 광고 기술로 가장 높은 단가의 광고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애드파이는 애드엑스가 광고 서비스를 제공하지 않는 리워드형 모바일 앱이나 잠금화면 앱에도 광고를 제공해 줄 뿐만 아니라 배너, 전면, 네이티브, 동영상 등 다양한 광고 형태를 지원하는 등 애드엑스와 상호 보완을 통해 매출을 극대화하고 있다.

 

애드엑스의 애드파이 부문 김창주 이사는 “애드파이를 찾는 고객의 다양한 니즈를 만족시켜 드리고 있다”며 “고객 중심의 서비스로 성장해 나가겠다”라고 전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