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7 (화)

스타트업

헤어핏, '헤어핏 AR살롱' 서비스 론칭


credit : 헤어핏 


헤어스타일 가상체험 기반 헤어 뷰티 O2O 서비스 기업 버츄어라이브(서비스명 ‘헤어핏’)가 헤어핏 AR살롱 서비스를 새롭게 오픈한다고 3일 밝혔다. 


헤어핏 AR살롱 서비스는 미용실에 방문한 고객이 AR 기술을 통해 헤어스타일이나 염색 등이 나에게 어울리는지 미리 확인해 볼 수 있는 서비스로 해당 서비스를 받은 고객은 미용실 방문 후에도 집에서 헤어핏 앱을 통해 해당 기능을 계속 사용해 볼 수 있다.


AR살롱 서비스는 최근 아마존에서도 영국 런던에 AR기술을 활용한 아마존 살롱을 오픈하는 등 미래의 헤어  뷰티 서비스로서 주목을 받고 있으며 국내는 버츄어라이브가 자체 보유한 가상체험 특허 기술을 활용해 헤어핏 AR살롱 서비스를 시작한다.


이재열 버츄어라이브 대표이사는 “헤어핏의 국내 회원 수가 최근 200만 명을 돌파한 가운데, AR살롱을 통해 서비스의 질을 한 단계 더 끌어올릴 것”이라며 “앞으로 헤어핏 앱을 통해 고객이 미용실에 방문하기 전에 헤어디자이너와 미리 온라인으로 원하는 스타일을 상담할 수 있는 서비스도 곧 추가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헤어디자이너와 고객의 시간이 절약될 뿐 만 아니라 코로나 19를 염려하는 고객들에게 미용실을 방문하는 시간적 부담을 줄여줄 것”이라며 “코로나 19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헤어디자이너에게 큰 도움이 되는 서비스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헤어핏 AR살롱 서비스는 현재 세븐스 일산점에서 베타 서비스를 진행 중이다. 올해 하반기는 약 50여 개 미용실에서 시점 서비스를 운영한 후, 내년부터 본격적인 서비스 확장을 목표로 하고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