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1 (금)

스타트업

밀리의 서재, 밀리 PC 뷰어 베타 오픈

월 정액 독서 앱 밀리의 서재가 PC 뷰어를 전면 개선한 ‘밀리 PC 뷰어’ 베타 버전을 공개했다. 회원가입부터 책 고르기, 읽기를 한 곳에서 할 수 있는 원스톱 통합 뷰어를 구축하고, 맥(Mac) 운영체제(OS)도 지원한다. 밀리의 서재가 독서 경험을 개선하기 위해 준비한 뷰어 개편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이번에 베타 오픈한 PC 뷰어를 시작으로 모바일 앱, 리더기 뷰어 등의 업데이트도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에 베타 버전으로 공개된 밀리의 서재 PC 뷰어는 회원 가입, 로그인부터 구독, 도서 검색, 담기 및 읽기를 모두 한 곳에서 이뤄지는 원스톱 통합 뷰어다. 윈도우는 물론 맥 OS에서도 사용할 수 있다. 도서를 열고 넘기는 속도도 개선됐다. 한쪽 또는 두 쪽 보기가 가능한 가로 모드와 스크롤 모드 등 다양한 보기 모드를 지원하고, 배경색과 글꼴, 글자 크기, 줄 간격과 좌우 여백도 맞춤형으로 설정할 수 있는 등 독서 친화적 기능이 더해졌다. 또한 자동 업데이트 기능을 통해 항상 최신 버전의 뷰어를 사용할 수 있도록 편의성도 높였다.


밀리의 서재는 상반기 중 PC 뷰어 정식 버전을 오픈하며 더 많은 기능을 추가, 높은 완성도를 갖춘 PC 독서 환경을 선사할 계획이다. 만화와 매거진과 같은 PDF 도서도 PC 뷰어로 편하게 볼 수 있도록 하고, 기기 간 동기화를 통해 책을 읽은 위치는 물론 책을 보며 남긴 인용문이나 메모도 어느 기기에서나 연동될 예정이다. 실재감 넘치는 디지털 독서 환경을 구현하기 위해 본문 내용 사전 검색과 책 넘김 효과와 같은 향상된 기능도 추가된다. 이번 상반기 중에는 모바일 및 리더기 뷰어의 업데이트도 예정되어 있다.


방은혜 밀리의 서재 독서플랫폼팀 팀장은 “최상의 독서 생활을 위해 필요한 기능을 최대한 반영한 PC 뷰어로 각자의 라이프스타일에 맞게 PC를 통해서도 밀리의 서재와 함께 독서와 무제한 친해지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PC는 물론 모바일, 리더기 등 디바이스별 특성에 최적화된 독서 환경을 마련하기 위해 지속적인 기능 개선이 예정되어 있다”며 “구독자들의 소중한 시간과 노력을 아껴 어디에서나 더욱 쾌적하고 편리한 독서 환경을 경험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