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0 (목)

스타트업

뤼이드, 교육 AI 데이터베이스 '에드넷' 구축. 1억 건 넘는 학습 데이터 공개


사진 : 뤼이드 에드넷 논문 이미지


AI 튜터 솔루션 기업 뤼이드가 교육 분야 AI 학습 데이터베이스 ‘에드넷(EdNet)’을 구축하고 수년간 축적해온 1억 건 이상의 문제풀이 및 학습 데이터를 공개한다고 2일 밝혔다.


뤼이드 AI 연구진은 최근 글로벌 논문 공유 사이트인 아카이브(arXiv)에 해당 내용을 담은 논문(EdNet: A Large-Scale Hierarchical Dataset in Education)을 공개했다. ‘에드넷’은 불특정 다수 유저의 학습행동 데이터로 문제 데이터 정보와 각각의 정오답, 풀이 소요 시간, 각 유저의 목표 점수와 실제 점수, 강의 구매 시점 등의 다양한 정보가 포함된 데이터를 공개하는 개방형 학습 데이터베이스다.


뤼이드는 여기에 지난 2017년부터 자사 인공지능 학습 솔루션 산타토익을 통해 축적한 약 78만 학습자의 1억 3천만 건 이상의 학습 행동 데이터를 공개한다. 이는 현재 공개되어 있는 글로벌 교육 관련 데이터 세트 대비 압도적으로 큰 규모다. 데이터와 함께 수집 과정, 처리 방법 등을 함께 제공하여 데이터의 유효성을 입증하고 이해도를 높였다. 따라서 누구든 에드넷을 통해 대량의 학습 데이터를 내려받아 정·오답 예측 및 추천 등의 AI 모델을 개발하는데 활용할 수 있다. 


또한 딥러닝 모듈 아키텍처인 트랜스포머 기반 자사의 정오답 예측 모델 알고리즘을 오픈소스로 공개한다. 누구든 뤼이드 모델이 어떻게 프로그램되어있는지 확인하고 정확도나 유효성을 실험해 볼 수 있으며, 더 나아가 또 다른 모델을 개발하여 성능을 비교할 수도 있다.


뤼이드는 에드넷에 매년 지속적으로 추가 데이터를 공개하고 다양한 교육 인공지능 분야 과제에 대한 알고리즘 개발 콘테스트를 개최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더 많은 우수 연구인력의 교육 인공지능 시장에 대한 관심과 진입을 유도하고 시장을 보다 활성화한다는 전략이다.


해외에서는 이미 오픈소스로 비즈니스 경쟁력을 강화하고 더 나아가 산업 및 기술의 비약적인 발전을 이끈 사례가 많이 있고 특히 2009년 미국 스탠퍼드와 프린스턴 대학 연구진에 의해 구축, 공개된 이미지 데이터 베이스인 ‘이미지넷’은 AI의 이미지 식별능력 고도화 연구의 기폭제 역할을 했다. 특히 2010년부터 시작된 ‘이미지넷 챌린지’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인공지능 이미지 식별 대회로 참여자들의 인공지능 알고리즘이 100% 공개돼 관련 분야 연구 수준을 획기적으로 끌어올리는 주요 동인이 된 것으로 평가받는다.


뤼이드 장영준 대표는 “교육분야에서의 AI 연구는 금융, 의료 등 다른 산업에 비해 여전히 진공상태다”라며 “무한한 성장 잠재력에도 불구하고 보수적인 업계 특성상 디지털화된 데이터가 거의 없다는 것이 가장 큰 이유인데, 뤼이드가 이를 선제적으로 해결하여 교육 AI시장의 활성화를 통해 산업 전체의 AI 혁명을 주도하겠다”라고 말했다. 또한 “‘이미지넷’이 컴퓨터 비전 AI 기술 발전에 절대적인 역할을 한 것처럼 ‘에드넷’이 교육 AI 발전을 이끌고 궁극적으로 뤼이드의 더 큰 성장을 견인할 것이라 확신한다”라고 전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