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1 (일)

크라우드펀딩,투자

샌드박스네트워크, 뉴미디어 예능 콘텐츠 제작사 '모모콘'에 지분 투자


샌드박스네트워크가 뉴미디어 예능 콘텐츠 제작사 모모콘에 대한 지분 투자를 했다고 지난 9일 발표했다. 


모모콘은 연예인/셀러브리티를 중심으로 새로운 포맷의 예능 콘텐츠를 제작하는 기업으로, 유튜브와 페이스북에서 MOMO X, 타투이스트 안리나 채널, 프로골퍼 방프로 채널 등을 운영하고 있다. 특히 대표 채널 MOMO X를 통해 ‘연예인 중고나라 체험기’, ‘블랙박스 라이브’, ‘지각방지 라이브’ 등 화제성 있는 콘텐츠를 꾸준히 선보이고 있다.


샌드박스네트워크는 모모콘의 주주이자 파트너로서 다방면의 협업을 통해 웹 예능 콘텐츠를 강화할 목적으로 이번 투자를 진행했다. 특히 웹젠, 조이맥스 등 주요 게임사의 대표이사를 역임한 김창근 대표와  <SNL코리아>, <컬투의 베란다쇼> 등에서 활발히 작품 활동을 해온 이재국 본부장의 풍부한 경험과 네트워크가 이번 투자를 추진하는 데 있어서 주요하게 고려된 것으로 알려졌다. 


모모콘은 이번에 확보한 투자금과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콘텐츠 제작 역량을 더욱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모모콘의 김창근 대표는 “샌드박스가 개척해놓은 다양한 사업모델을 활용하여 의미 있는 성과를 만들어내 보고 싶다”는 포부를 밝혔다.


샌드박스네트워크의 이필성 대표는 “샌드박스는 금번 투자를 통해 이전까지의 콘텐츠와는 또 다른 매력을 지닌 다양한 웹 예능 콘텐츠를 선보일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를 드러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