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4 (금)

스타트업

스켈터랩스 X 유엔젤, 원스톱 AICC 솔루션 고도화 위한 MOU 체결


사진 : 조원규 스켈터랩스 대표(오른쪽)와 유지원 유엔젤 대표이사(왼쪽)


인공지능 기업 스켈터랩스가 모바일 네트워크 및 미디어 솔루션 기업 유엔젤(대표이사 유지원)과 AICC 솔루션 고도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AICC(인공지능 컨택센터) 업무 협약을 통해 솔루션 고도화를 위한 기술적 협력은 물론, 도입 니즈가 있는 기업 고객들을 대상으로 비즈니스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각 사가 보유한 기술과 전문 역량 공유, 유관 부서 간 정기 교류 등 전방위적인 협력을 통해 AICC를 원스톱으로 구축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공동 마케팅도 전개할 예정이다.


원천 AI기술을 보유한 스켈터랩스는 대형언어모델(LLM) 기반 챗봇 솔루션인 ‘벨라 큐나’, AICC에 특화된 ‘AIQ+’ 등 다양한 대화형 AI 솔루션을 제품화해 고부가가치를 창출하고 있는 기업이다. 금융, 의료, 커머스 등 다양한 산업군을 대표하는 기업과 파트너십을 통해 업무 지원, 고객 응대 등의 영역에서 디지털 전환을 돕고 있다. 유엔젤은 5G 네트워크 기술을 주도하기 위한 핵심 기술 인프라를 보유하고 있으며, AI 통화 연동 솔루션 공급 등을 통한 AI 기술 기반을 마련하고 있다. 또한 20여 년이 넘는 기업 및 서비스 운영을 통해 방대한 데이터를 축적해 온 강점을 갖고 있다.


이번 MOU를 통해 스켈터랩스는 AICC 솔루션 이용 기업의 생산성 제고와 고객 상담 만족도 향상을 목표로 기술력을 지원한다. △LLM, STT, TTS, NLP, MRC 기술 등을 활용한 AI 솔루션 제공 △기업 고객 사이트에 적용될 AI 봇 시나리오 기획 및 개발 △고객 데이터 학습 △고객 피드백을 반영한 AI봇 업데이트 △클라우드 기반 AI 인프라를 구성 및 운영한다.


유엔젤은 상담 데이터 공급과 함께 기업들이 고객 응대에 AICC 솔루션을 실질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연결하는 전 과정을 수행한다. △대시보드 화면 개발 △챗봇과 NLP 기술 연동 △상담 앱(APP)과 상담가이드 앱 연동 △기간계 및 콜 시스템과 신규 인터페이스 연계 △채널 및 API 구축 등을 담당한다.


양사는 개별 기업들의 상담 업무를 효율화하고, 고객 응대 서비스 품질 향상을 돕는 맞춤형 AICC를 보다 편리하게 구축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B2B 시장 경쟁력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는 포부다.


유엔젤 관계자는 “기업 고객들을 위한 서비스를 한층 더 고도화하기 위해 AICC 도입을 추진해 왔다”며 “국내 최고의 AI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스켈터랩스와의 지속적인 파트너십을 통해 고객사에게 보다 빠르고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고, 장기적으로 AI 기술을 네트워크 및 ICT 솔루션에 접목시켜 보다 친화적인 디지털 전환 플랫폼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스켈터랩스 조원규 대표는 “양사의 독보적인 기술력과 성공적인 서비스 운영 노하우를 통해 보다 다양한 업종의 기업들이 손쉽게 AICC 솔루션을 도입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갈 계획”이라며 “긴밀하고 우호적인 협력을 지속하며 AICC 시장 저변을 확대하고 경쟁력을 확보해 나가겠다”라고 전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