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07 (화)

크라우드펀딩,투자

B2B 식자재 유통 플랫폼 마켓보로, 30억 투자 유치


image credit : 마켓보로


식자재 유통 플랫폼 마켓보로는 나우아이비캐피탈, KDB오픈이노베이션 및 지에스에이프라이빗에쿼티와 더터닝포인트 등 기관 투자사들로부터 30억 투자 유치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투자 유치로 마켓보로의 누적투자금액은 40억을 넘어섰다.


마켓보로는 외식업 자영업자나 프랜차이즈 본사 및 가맹점 등에 공급되는 식자재 유통을 보다 편리하고 정확하게 거래할 수 있도록 온라인 기반의 유통 인프라 및 중계 플랫폼을 운영하고 있다.


마켓보로가 운영하는 유통 인프라 서비스 마켓봄은 현재 약 2,000억 원의 거래를 중개하고 있으며, 공급자와 구매자의 지역, 업종, 취급 상품, 거래 내역 등 오프라인 거래 데이터를 실시간 디지털로 전환하여 거래 당사자들에게 제공하고 있다.


또, 마켓보로는 그동안 자체적으로 쌓아온 유통 데이터를 기반으로 외식업 자영업자들이 보다 저렴하고 합리적으로 식자재를 구매할 수 있는 직거래 중계 플랫폼인 ‘그레드’를 출시했다. 마켓보로는 ‘그레드’를 통해 불필요한 유통 단계를 축소하고 구매자가 자신에게 적합한 공급자를 쉽고 빠르게 찾아 지속적인 거래를 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번 투자를 진행한 나우아이비캐피탈 문지선 심사역은 “B2B 식자재 유통 시장은 불투명한 거래 구조, 정보 비대칭 등의 고질적 문제 때문에 대기업들도 성공하지 못한 폐쇄적인 시장이다. 마켓보로 가 복잡한 유통 과정을 개선, 공급자와 구매자가 모두 윈윈 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특히 기존 농식품 유통 방식의 새로운 대안을 제시할 마켓보로에 정책목적 펀드인 농식품펀드로 투자하게 되어 더 의미가 있다”라고 설명했다.


마켓보로의 임사성 대표는 “연간 47조 원에 달하는 B2B 식자재 유통 시장은 규모에 비해 IT기술 도입이 느려 아직도 많은 거래 정보가 오프라인에만 머물고 있다. 마켓보로는 식자재 유통 분야에서 쌓은 노하우 및 시장 이해도, 높은 기술력과 거래 데이터 등을 기반으로 식자재 유통을 지속적으로 혁신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마켓보로 : http://marketboro.com/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