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05 (월)

스타트업

만개의 레시피, 요리 웹툰 및 캐릭터사업 진출


좌측부터 드림커뮤니케이션 윤석환 대표이사와 만개의 레시피 이인경 대표이사


한국 최대 레시피 앱사 ‘만개의 레시피’가 인기 웹툰 제작 프로덕션 ‘드림커뮤니케이션’과 ‘웹툰, 대표 캐릭터 공동 사업 계약’을 체결, 요리 웹툰 및 캐릭터 분야로 사업 영역을 확대한다고 5일 발표했다.


이날 협약식은 약 11만 개 이상의 조리법을 제공 중으로 현재 500만 명 이상이 이용하는 국내 최대 요리 앱 ‘만개의 레시피’ 브랜드와 콘텐츠를 활용한 웹툰 제작 및 대표 캐릭터 사업을 드림커뮤니케이션과 공동 진행하는 계약 체결을 목적으로 열렸다. 


계약은 △만개의 레시피 요리 소재의 신규 창작 웹툰 제작 및 홍보, △웹툰 주인공들을 활용한 대표 캐릭터 제작, △대표 캐릭터 연계 주방용품, 주방가전, 식음료 분야 라이선스 사업, △웹툰 IP 기반의 애니메이션, 드라마, 영화, 만화, 게임 등 2차 콘텐츠 사업 등 양사 간 공동 협력 사항을 골자로 담았다.


드림커뮤니케이션은 2019년 7월 기준 카카오페이지 약 280만 뷰, 중국 텐센트 약 150억 뷰, 일본 피코마 누적 좋아요 약 400만, 미국 타파스 누적 약 550만 뷰 등 한류 웹툰 대표작으로 자리매김 중인 작품 ‘왕의 딸로 태어났습니다’를 비롯해 다수 인기 IP를 제작, 보유한 웹툰 전문 프로덕션이다. 


이인경 만개의 레시피 대표이사는 “공동 사업이 ‘요리 웹툰’이라는 신 시장 개척과 애니메이션, 드라마 등 2차 콘텐츠 확장과 같은 특별한 시너지로 발현될 것”이라고 기대를 드러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