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7 (화)

스타트업

밸런스히어로, 코로나 보험 상품 출

인도 진출 핀테크 스타트업 밸런스히어로가가 인도 대형은행 ICICI 산하 ICICI 롬바드 (Lombard) 보험사와의 파트너십 통해 코로나 보험 상품을 출시했다.


보험 상품을 구매하고 양성 판정을 받는 대상자는 40만 원 상당의 금액을 받을 수 있다. 보험금 일시불 지급과 함께 건강 지원, 전화 상담 및 구급차 지원 등의 혜택이 포함되어 있다. 상품 가격은 159 루피로 약 3천 원이다.


밸런스히어로는 인도 10억 명의 금융 소외층 및 중산층을 위한 생활금융 중개 플랫폼이다. 2016년 선불제 통신료 잔액 확인 앱을 시작으로 통신료 충전, 공과금 결제, 커머스, 보험 서비스에 이어 무 신용자에게 자체 개발한 대안 신용평가체계로 소액 대출도 제공하고 있다.


보험 서비스는 2019년 8월에 처음 선보였으며 밸런스히어로의 사용자 특색에 맞는 초소액 상품으로 사망/상해, 병원비, 오토바이, 뎅기 보험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특히 지난 3월에는 전월대비 8배가량의 성장률을 보여주며 금융 소외층에도 보험에 대한 높은 수요를 입증했다.


이철원 밸런스히어로 대표는 “본 상품을 통해 시골지역에서도 보험 구매와 가격이 부담스러운 고객을 위해 준비했으며 이를 통해 저소득 계층 사용자도 쉽게 가입하고 혜택을 받을 수 있게끔 준비했다” 라며 “올해 하반기 안에 리셀러를 통한 보험 판매 모델도 적용하여 인도의 비도심 또는 농촌 지역에 거주하고 있는 사용자도 쉽게 가입하고 혜택을 누를 수 있도록 계획 중이다 “라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