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13 (화)

스타트업

레몬헬스케어, 앱 ‘청구의신’ 론칭



모바일 헬스케어 스타트업 레몬헬스케어는 비대면 방식의 모바일 제증명서 발급과 실손보험금 청구 기능을 통합해 서류가 전혀 필요 없는 초간편 앱 ‘청구의신’을 론칭했다고 1일 밝혔다.


청구의신은 관련 증빙자료를 사진으로 찍어 전송하는 복잡한 절차 없이도, 국내 37개 전 손해·생명보험사에 청구 관련 진료 데이터를 전송해 비대면으로 실손보험금을 초간편하게 청구할 수 있는 앱이다. 또한 실손보험 가입 보험사별 실손보험금 청구 이력도 손쉽게 확인하고 관리할 수 있다. 더불어 '청구의신' 앱은 제증명서 발급 서비스를 제공하기에, 병원 방문 없이도 진료 증빙 자료를 전자문서 형태로 발급받아 사용 용도에 맞게 다양한 활용이 가능하다.


청구의신 앱은 현재 레몬헬스케어가 서비스하는 병원용 환자용 앱과 연동되어 실손보험금 청구 서비스를 제공하는 '뚝딱 청구' 앱을 고도화한 것이다. ‘병원 찾기’ 기능을 통해 레몬헬스케어 병원용 환자용 앱과 연동된 50여 개 상급병원∙종합병원을 대상으로 환자가 진료받은 병원을 찾아 등록한 후, 해당 병원의 진료 내역에 대해 한 번에 실손보험금을 초간편 청구할 수 있는 혁신적인 서비스다.


더불어 청구의신 은 실손보험금 초간편 청구 외에, 온라인 유전자 검사 신청 및 분석 결과 통보, 유전자 분석 결과에 따른 건강 코칭 프로그램 제공, 유전자 분석 결과에 따른 개인 맞춤형 건강기능식품 추천 서비스 등도 함께 제공할 예정이다. 

 

레몬헬스케어 홍병진 대표는 “코로나 19 확산 이후 비대면 방식이 새로운 표준으로 떠오른 만큼, 실손 보험금 청구 방식을 획기적으로 간소화한 비대면 방식의 실손보험금 초간편 청구 앱을 선보이게 됐다”며 “국내 주요 병원·보험사를 아우르는 폭넓은 네트워크를 확보한 만큼, 앞으로도 모바일 기반으로 금융과 헬스케어를 융합한 혁신적인 비대면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