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30 (수)

스타트업

엘디프, 해외 전용 ‘글로벌 예술공정거래 플랫폼’ 론칭


image credit : 엘디프


엘디프가 국내 서비스를 시작한 지 2년 만에 해외 전용 ‘글로벌 예술 공정거래 플랫폼’을 론칭했다고 밝혔다.


예술 공정거래(Art Fair-trade) 플랫폼을 운영하는 엘디프는 작품 하나가 판매될 때마다 순수익의 최대 50%를 아티스트에게 저작권료로 지급하는 예술 공정거래 개념을 창안하고 사업화에 성공한 예술 콘텐츠 스타트업이다.


엘디프의 양보라 대표는 “엘디프는 예술 콘텐츠 상품의 제작·판매·유통 등 전 과정을 전담하고 아티스트에게 공정한 저작권료를 지급하는 국내 예술 공정거래 플랫폼을 성공적으로 운영하는 것은 물론, 서비스를 글로벌화하기 위해 해외 진출에도 적극적으로 임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나현수 공동대표는 “이번 글로벌 플랫폼 론칭은 세계에 한국의 아티스트를 알리고 K-Art 콘텐츠를 효과적으로 수출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는 점에서 큰 의의가 있다”라고 밝혔다.


엘디프의 글로벌 서비스는 해외 결제 시스템을 연동하고 EMS 배송 서비스를 연계하여 전 세계 어디서든 엘디프 아티스트의 작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설계되었다. 뿐만 아니라 해외 전용 서비스로서 해외 소비자의 특성에 맞는 작품을 큐레이션 하거나 해외 일정에 맞는 이벤트 등을 추진하고, K-Art에 대해 지속적으로 소개할 예정이다.


엘디프 :  https://www.l-diff.com/

관련기사